생리불순 원인 증상 치료

생리불순 원인 증상 치료

생리불순 증상으로 인해 생리주기가 안 맞고, 생리통이 심해지고 생리량이 적거나 혹은 너무 많은 증상을 호소하는 여성분들이 많습니다. 여성에게 있어 자궁 역시 심장다음으로 중요한 장기입니다. 심장다음이라고 말한 이유는 심장은 인체의 군주지관(君主之官)이라고 하는데, 인체의 모든 장기 및 조직, 기관에 혈액을 공급하는 기관이기 때문입니다. 자궁도 심장의 펌핑(pumping)을 통해 신선한 혈액을 공급받아 그 기능을 다하게 됩니다.

여성들의 생리는 한의학고전에 근거하여 14세에 초경이 시작되고 49세에 폐경이 된다고 합니다. 현대여성들은 패스트푸드나 급박하게 돌아가는 생활환경에 기인하여 생리불순 증상은 물론 초경시기가 점차 빨라지는 경향을 보이고 폐경시기도 점차 빨라지는 경향을 보입니다. 생리불순 증상과 더불어 불임여성의 숫자도 점차 증가하는 추세입니다.

생리불순 증상을 호소하는 여성들도 점차 늘어나는 경향을 보이는데, 생리불순 증상은 생리주기가 보통의 28일주기보다 앞서는 경우, 혹은 늦어지는 경우, 몇개월에 한번 생리가 나타나는 경우, 생리통이 심한 경우, 생리하기전 몸이 붓고 속이 메쓰껍고 구토, 두통의 증상이 나타나는 생리전증후군 등이 해당됩니다.

생리불순 원인으로는 전반적인 기혈소통이 잘 안되는 경우를 들수있는데, 한의학에서는 혈은 기를 따라 다닌다고 하므로 기가 막혀 나타나는 일이 많습니다. 기가 막힌 경우는 대개 정신적 스트레스의 과도와 밀접한 관계가 있습니다. 이런경우 체내 열이 과도하게 쌓이는 경우를 보입니다. 월경때 핏덩어리를 보이는 경우도 있고, 월경색이 정상인 선홍색이 아니라 자주색이나 검은 빛을 보이기도 합니다. 생리량이 적은 경우는 생리에 앞서 설사를 많이 하였거나 땀을 과도하게 흘린경우에 나타날 수 있고, 기본적으로 몸의 진액이 부족할때 나타날 수 있습니다. 생리를 몇달에 한번 하는 경우도 스트레스가 과도한 경우와 몸의 전반적인 순환혈액량이 적어 나타나는데, 진맥을 하여보면 맥이 매우 가늘게 나타납니다.

전반적인 생리불순 치료는 자궁으로의 혈액순환을 개선하고 정신적 긴장을 이완시키는 치료를 하게 되는데, 위장병이 있을때, 특히 위장운동저하나 기능성소화불량환자분들의 경우엔 맥이 매우 약하게 나타나는 경우가 많습니다.

위장운동이 저하되면 음식으로부터 체내에 필요한 영양분의 공급이 원활하지 않고 혈액의 생성또한 부진하게 되므로 이런 경우의 생리불순 증상은 위장병치료와 더불어 나아지는 경향을 보입니다. 동반될 수 있는 변비 증상도 생리불순이 나아짐과 더불어 호전되는 경향을 보입니다. 결국 위의 운동기능을 회복시키고 위장간에 적체된 노폐물을 제거하는 치료를 통해 위장병의 치료는 물론 생리불순 증상을 치료할 수 있는 것입니다.

생리불순 예방과 치료를 위해선 하복부가 따뜻해질 필요가 있고, 반신욕이나 족욕이 좋습니다.

저기 저 곰처럼 찬물에 오래 있으면 생리불순 증상이 더 심해질 수도 있습니다.

글: 한의학박사 한진

곰 수영장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