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류성식도염 후두염 증상, 목소리 가래 트림 기침의 치료

“역류성식도염 후두염 증상, 목소리 가래 트림 기침의 치료”

역류성식도염 후두염 증상

목에 뭔가 걸린거 같은 느낌이 오래가고 가슴이 답답하거나 속이 좋지않으면 소화기 내과에서 내시경 검사를 받고 역류성식도염을 진단받는 경우가 있습니다. 그런데, 기침 가래 목이물감 증상만 있는 경우 이비인후과를 방문하여 목이 살짝 부었거나 아무 이상이 없다는 얘기를 듣고는 역류성식도염 혹은 역류성후두염 진단을 받고 약을 처방받아 드시기도 합니다.

두가지 상황 모두 역류성식도염 약을 처방받는 공통점이 있는데요. 증상이 경미하면 금방 나을수도 있지만, 약을 먹을때만 잠깐 좋아졌다가 재발을 잘하고, 어떤 경우엔 약 자체가 잘 안듣는 경우도 있습니다.

역류성식도염과 후두염은 어떤 관계가 있는지 알아보죠.

먼저 후두가 뭔지 알아야 하는데요. 후두는 공기 흐름의 관문입니다. 외부공기를 들이마시고 목소리가 나오는 문이라 할 수 있죠. 평소 폐 기관지가 약하고 면역력이 떨어져 있으면 후두에 염증이 잘 생기는데요. 역류성식도염이 있으면 위산역류로 인해 후두염이 생길 수 있습니다. 역류된 물질은 위산만 있는 경우는 드물구요. 소화가 덜된 즉, 분해 흡수가 덜된 음식물과 위산이 함께 섞여 올라오는 경우가 많습니다. 이렇게 올라온 물질은 식도 끝부분에서 후두쪽으로 넘어가 만성 염증을 유발할 수 있는데, 이로인해 역류성후두염이 발병하는 것입니다.

트림은 소화불량의 대표적인 증상인데요. 방금 말씀드린 것처럼 위산과 분해가 소화가 덜된 음식물이 넘어온 경우 자주 나타나는 증상입니다. 트림을 자주 하시는 경우 상복부와 하복부에 가스가 잘 차는 경우가 많습니다. 위장병 환자중엔 배 나오는 사람이 적은 편이지만, 가스가 잘 차고 트림을 잘 하는 분들중엔 배가 많이 나온 경우가 많습니다.

위장은 그 특징상 음식물이 분해하여 저점 아래방향으로 내려가는 운동성을 보이는데요. 내려가는 기능이 떨어지게 되면, 가스가 차고 상복부 팽만감이 나타나고 트림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이와 동시에 속이 울렁거리며 구역감 심하면 구토가 나타날 수도 있습니다. 신경을 쓰면 이런 증상이 더 심해지는 경향을 보이고, 야간에 속이 불편하고 어지럽고 토할거 같은 느낌으로 자주 잠에서 깨면 다음날 생활에도 지장을 많이 받게 됩니다.

목소리와 기침 가래 역시 역류성식도염에서 많이 나타나는 증상입니다.

평소 말을 많이 해야하는 분에게 목소리 문제가 좀더 두드러지는데요.

아무래도 흡연자가 비흡연자에 비해 증상이 더 심하고 치료도 오래걸립니다. 역류성후두염엔 일단 금연이 필수적입니다.

목소리는 힘이 없고 잘 잠기고 가늘거나 얇아지는 증상이 나타납니다. 노래를 즐겨 부르시거나 가수이신 분은 높은 음이 예전보다 덜 올라감을 경험하기도 하지요. 목이물감은 항상 동반되는 편이기도 합니다. 목이물감이 있으면 높은 음이 아니라 평소 대화를 나눌때도 목소리가 잠기는 경향을 보이게 됩니다. 목소리에 얇아지고 힘이 없는건 후두와 위장에만 원인을 둘수는 없습니다. 인체의 원기에 해당하는 배꼽 아래 단전의 양기가 떨어진 것이 원인이 될 수 있습니다. 발성의 기본이 복식호흡임을 잊지 마십시오. 양기가 떨어지면 기초 체력이 많이 떨어지는데요. 일상생활에서 쉽게 지치고 낮에 조금이라도 눈을 붙이지 않으면 오후내내 집중력이 떨어지고 멍한 느낌이 들게 됩니다. 위장과 후두의 염증을 치료함과 동시에 양기를 보강해야 목소리가 좋아집니다.

기침과 가래 증상은 함께 나타나지만 하나씩 나타나기도 합니다. 특별히 감기걸린적도 없는데 기침과 가래가 생기는 것이구요. 담배를 하시는 경우 이 증상이 훨씬 더 심하게 나타나는 경우가 많습니다. 가래는 색으로 염증의 경중을 파악할 수 있습니다. 가장 흔하게 보이는 가래색은 흰색으로 양이 적은 것이 특징입니다. 염증이 좀 더 심해지면 가래 중앙이 노란색의 핵이 보이게 되면서 점점 색이 진해지게 되구요. 만성 염증이 심해지면 가래색이 녹색에 가까워 집니다.

기침은 안하는 경우에도 가래량이 늘어나면서 기침의 빈도가 늘어나게 되는데요. 치료중에 증상의 호전반응중에 기침이 일시적으로 늘어나는 경우도 있는데요. 이는 후두나 기관지에 잠재되어 있던 완고한 가래가 배출되는 과정에서 나타나는 증상이므로 좋은 반응이라 할 수 있습니다. 아토피성 피부염, 여드름 등도 치료과정중에 일시적으로 더 심해지기도 하는데요. 이 상황만 넘기게 되면 그 전보다 피부가 더 말고 깨끗해지는 것과 같은 이치입니다.

역류성식도염 후두염 증상의 치료는 앞서 조금씩 언급하였는데요.

첫째, 위장의 운동기능이 개선되어야 합니다. 위장의 운동성을 방해하는 음식을 피하는 것이 좋구요. 대표적인 음식은 콩 종류, 기름, 밀가루 음식입니다. 이 모두 상복부나 하복부 가스창만을 유발하는 음식들입니다. 콩에는 된장, 청국장, 낫또와 같은 발효식품도 포함되구요. 육류를 섭취할 경우에는 삶아서 드시는것이 좋습니다. 기름에 굽거나 튀긴 음식은 피해야 합니다. 밀가루는 소화기의 운동성을 방해하는데요. 여름에 시원한 콩국수를 드신다고 생각해보세요. 소화가 잘되는 사람도 상당시간 속이 더부룩함을 느끼는 이유입니다.

둘째, 염증이 해소되어야 합니다. 모든 증상이 염증의 결과물인데요. 염증은 너무 신속하게 억제하는 것이 능사가 아니구요. 세탁기가 더러워진 옷을 빨듯이 염증을 희석시키면서 수그러지게 만들어야 합니다. 염증을 너무 빨리 억누르다보면 소화기능이 더 떨어질 수 있기때문입니다.

세째, 양기의 보강입니다. 양기는 심장과 폐의 순환을 개선시킵니다. 체력이 떨어지는 사람은 가장 먼저 아랫배가 차가워지고 다리에 힘이 빠지게 되는데요. 더 나아가 손발이 항상 차가워지는 증상이 나타나기도 합니다. 양기가 개선되면 몸의 전반적인 순환이 좋아지는데요. 순환이 잘 되면 인체 장기가 각각 제 기능을 잘 하는 환경이 조성됩니다.

이와 같은 치료는 결국 환자 본인이 스스로 자신의 병을 고치는 방법입니다. 치료에 관련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아래 글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역류성식도염 후두염 증상 치료

Facebook Comments